컨텐츠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명상음악
이전 제품 보기 다음 제품 보기 크게보기

[489] 자비송(정목스님/이미우이) 재발매기념 20% 한정세일!

() 해외배송 가능

기본 정보
상품명 자비송(정목스님/이미우이) 재발매기념 20% 한정세일!
소비자가 15,300원
판매가 12,240원
상품코드 489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공급사 자체공급
상품간략설명 자비송 재발매 20% 특별할인
상품 옵션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장바구니 담기 관심상품 등록 추천 메일 보내기 쇼핑 계속하기 바로 구매하기

이벤트

상품상세정보










말레이시아의 화교계 불자가수 이미 우이(Imee Ooi)가 작곡하고 노래한 그녀의 데뷔작이자 최고의 대표적인 작품으로 우주의 모든 존재들이 모두 행복해지기를 기원하며 자애심을 방사하고 있다. 부처님이 말씀하신 언어에 가장 근접한 초기불교 경전언어인 팔리어 가사는 저명한 위빠사나 명상(vipassana meditation) 수행자이자 강사인 수지와(Ven. Sujiva) 스님이 ‘자애경(慈愛經, Metta Sutta)’등 여러 경전을 바탕으로 지었다. 특히 오리지널 앨범에다 이전에 누락되었던 ‘정목스님의 우리말 낭송 자비송’의 일부분을 보완해 이번에 새로 수록한 <최신 증보판>으로 3개의 트랙으로 구성되어 있다. 총 런닝 타임이 무려 80여분에 달하며, 누구나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도록 팔리어 원문가사에 우리말 독음을 달아 놓았다.

첫번째 곡은 이미 우이가 아름다운 목소리로 팔리어로 된 자비송을 노래하고, 2번째 곡은 서양에 불교의 자애(慈愛) 사상을 전파하기 위해서 자비송 노래를 배경음악으로 영어로 번역한 자비송을 이미 우이가 낭송한 트랙이다. 특히 3번째 곡은 스페셜 트랙으로 명상과 마음공부 인터넷 전문방송인 <유나 방송>의 대표이자 시인이신 김재진님께서 가사의 의미를 더욱 이해하기 쉽게 시적인 언어로 가다듬은 우리말 자비송을 정목스님께서 깊은 울림을 주는 치유의 목소리로 특별히 나레이션한 트랙이다. 자비송의 낭송이 3회 반복되는데, 예전에 발표되었던 타사 버전의 경우 첫번째 낭송부분에서 가사의 마지막 단락부분이 누락되었던바, 이번에 보완해 새로 수록하였다.

또한 하트 모양의 마른 보리수 나뭇잎을 앨범표지로 사용한 심플한 디자인은 이 앨범의 컨셉을 함축적으로 나타낸다. 유려하고 아름다운 멜로디에 이미 우이의 정감 어린 목소리가 가슴속 깊이 따스한 사랑과 자비심을 일깨우고, 끝없는 평온과 환희심을 불러일으켜 이세상 모든 존재에게 참된 행복을 가져다 준다. 마치 솔향기 내음이 바람결을 따라 이 계곡 저 계곡으로 퍼지듯이 가슴속 깊이 번져오는 아름다운 챈팅과 음악선율 그 자체에 종교적인 색체가 강하게 담겨있기보다는, 오히려 마음의 안정과 힐링, 고요한 명상을 유도하고 그러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그리하여 명상, 요가, 릴랙스, 테라피 음악의 용도뿐만 아니라 조산원, 호스피스 병원 등에서까지 전세계에서 널리 이용되고 있는 명반이다.






이미 우이는 서부 말레이지아에 있는 광산도시인 타이핑(Taiping)에서 태어났다. 한자 이름은 황혜음(黃慧音, Huang Huiyin)으로 중국 광동지역에서 말레이지아로 이주해온 혹로(Hoklo)족 집안의 음악적인 분위기에서 자라났다. 그녀의 할아버지는 문인이자 드라마 작가였으며, 어머니는 피아노 선생님이었다. 그래서 어려서부터 그녀의 형제자매들 4명 모두 피아노를 배웠으며, 그녀는 계속 피아노 연주를 공부해서 클래식 피아니스트가 되었다.

그녀는 중국계 말레이지아인으로 불교전통의 경전, 만트라, 다라니 등을 가사로 작곡과 편곡을 하는 작곡가겸 편곡자, 가수이자 뮤직 프로듀서이다. 산스크리트어, 팔리어, 티베트어, 북경어, 광동어, 영어 등의 7개국어로 노래를 하며, 지금까지 50장 이상의 음반을 발표했다. 또한 전세계에서 다양한 불교 단체와 조직체들을 위해 수없이 많은 음악작품들을 프로듀싱했다. 그리고 ‘불교의 챈트를 현대화하여 만트라를 새로운 하나의 음악장르로 발전시키고 그 반열에 올려놓는데 지대한 공헌을 한 대표적인 뮤지션으로서 전세계 불교명상음악계에서 찬사와 평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또한 이미 우이는 브로드웨이 수준의 말레이지아 최고 뮤지컬들인 <싯다르타>, <문성공주>, <보름달 위에서> 등의 음악을 작곡하고 연출한 말레이지아를 대표하는 뮤지컬 작곡가겸 음악감독이기도 하다.

현재 동서양의 불자라면 누구나 그녀의 노래 한두 곡쯤은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로 중국, 대만을 비롯한 중화권 국가들에서 그녀의 인기는 그야말로 상상 그 이상이다. 그녀는 불교전통의 경전, 만트라, 다라니 그리고 형식에 얽메이지 않고 차분하면서도 순수한 목소리, 자신만의 고유한 음악적 감각으로 창조해낸 다양하고 자유로운 음악작품 발표를 통해 부처님의 법음을 전파하는 등 여러 다양한 활동을 열정적으로 하고 있다. 그리고 종교적인 한계를 초월하고 장벽을 넘어선 그녀의 음악작품들은 전세계의 다른 문화권과 모든 세대를 아우르는 커다란 감동을 주고 있다.

그녀의 노래는 듣기만 해도 마음이 차분해지며, 커다란 공덕을 쌓게 되고 환희심과 함께 힐링을 느끼게 된다고 한다. 그리하여 중국에서는 그녀를 '인간천녀(人間天女)’라고도 칭한다. 이미 우이는 지금까지 공연투어를 한적도 없고, 음반홍보와 광고를 위해 요즘 흔히 유행하는 동영상물들을 음반사 자체적으로 인터넷상에 단 한번도 올린 적이 없지만, <유투브>상에는 세계 각지의 이미 우이 팬들이 직접 올린 무수히 많은 동영상물들을 볼수가 있다. 특정 개인의 종교물로서는 그 종류와 조회수 측면에서 거의 독보적인 수준에 이른다.

전세계 불교명상음악계의 고전이자 대표적인 베스트 & 스테디 셀러! 자비의 수행과정이 담긴 팔리어 게송으로 <목소리로 듣는 자애관(慈愛觀) 수행서>이다.


특히 본 앨범은 불교의 만트라를 하나의 음악장르로 발전시키고 반열에 올려놓은 대표적인 뮤지션이자 최고 불자가수인 이미 우이와 정목스님이 함께 한 <최신 스페셜 한국판>으로 오리지널 앨범에 ‘정목스님의 우리말 낭송 자비송’을 새롭게 수록하였다. “자비송”의 핵심은 ‘이 세상의 모든 존재가 진실로 행복하기를 기원’하는 게송이다. 이는 법정스님의 잠언집 제목인 <살아 있는 것은 다 행복하라>와도 일맥상통한다.(팔리어 원문가사, 영어 & 한글 번역가사 수록 / 팔리어 가사에 우리말 독음 삽입 / 상세한 해설책자 특별삽입 / 초도 출고수량에 한해 선명상 샘플러 4집 동봉출고)





01 THE CHANT OF METTA * 자비송 팔리어 노래(이미 우이)

02 THE CHANT OF METTA (ENGLISH NARRATION) * 자비송 영어 낭송 (이미 우이)

03 THE CHANT OF METTA (KOREAN NARRATION) * 자비송 우리말 낭송 (정목 스님)


상품결제정보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은 상품 구매 대금은 PC뱅킹,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혹은 가까운 은행에서 직접 입금하시면 됩니다.  
주문시 입력한 입금자명과 실제입금자의 성명이 반드시 일치하여야 하며, 7일 이내로 입금을 하셔야 하며 입금되지 않은 주문은 자동취소 됩니다.

배송정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2,500원 (5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 배송 기간 : 3일 ~ 7일
  • 배송 안내 : - 제주 및 산간벽지나 도서지방은 기본 배송료 외 3,000원이 추가됩니다.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 해외 배송은 전화로 문의주시기 바랍니다. (02-3216-1789 상담시간 09:00~18:00)

교환 및 반품정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가전제품의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예 : 가전제품, 식품, 음반 등, 단 액정화면이 부착된 노트북, LCD모니터, 디지털 카메라 등의 불량화소에
  따른 반품/교환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단, 화장품등의 경우 시용제품을
  제공한 경우에 한 합니다.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서비스문의

이메일로 문의 후 급한 사항은 전화로 문의해주십시오.

상품사용후기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상품 Q&A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